default_setNet1_2

해남군 전 공직자 월급 일부 반납

기사승인 2020.03.30  15:42:46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고통분담 차원

해남군이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고통분담을 위해 군 공직자들의 3월 급여 일부를 반납하기로 했다.

군과 소속 3개 노조(전국공무원노동조합 해남군지부, 해남군청비정규직노동조합,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 해남군지부)는 지난 25일 공직자 급여의 일부를 반납하는 범정부적인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

이번 급여 반납에는 간부공직자 뿐 아니라 일반직, 청원경찰, 공무직, 환경미화원을 포함한 1200여명 전체 공직자들이 자율적으로 동참을 결정해 의미를 더하고 있다.

반납액은 5급 이상 공무원은 2020년 3월 급여 인상분인 2.8%를 반납하고, 6급 이하 공무원은 인상분의 1.4% 이내에서 자율적 성금의 형식으로 반납액을 결정했다. 또한 공무직은 정해진 비율 없이 자율적으로 성금을 모금할 예정이다.

취임 시부터 이미 급여의 전액을 지역 인재 양성 장학금으로 기탁하고 있는 명현관 군수는 개인 성금의 형식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모금된 성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취약계층이나 방역에 필요한 물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정 기탁해 사용할 계획이다.

<해남군 제공>

해남신문 hnews@hnews.co.kr

<저작권자 © 해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