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결실의 가을풍경

기사승인 2020.10.19  10:48:33

default_news_ad1
   
 
   
 

결실의 계절인 가을, 해남 들녘은 황금빛과 초록빛 물결이 수놓고 있다. 고천암 간척지에는 수확을 앞둔 벼들이 황금빛으로 물들었다. (사진 위쪽) 황산면 연호마을 인근 밭에 김장용 가을배추가 잘 자랄 수 있도록 스프링클러가 힘차게 돌아가고 있다.

육형주 기자 six@hnews.co.kr

<저작권자 © 해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