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긴급복지 완화 3월까지 연장

기사승인 2021.01.18  18:04:35

default_news_ad1

- 재산 1억7000만원으로 상향

해남군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지난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시행했던 긴급복지 기준 완화 조치를 오는 3월까지 연장했다.

저소득 위기가구의 발굴 확대를 위해 재산기준과 금융재산 범위 확대 등 기준을 완화했다.

이에 따라 지원대상 재산기준이 농어촌은 1억100만원에서 1억7000만원으로 상향됐다. 금융재산도 일상생활 유지비용으로 차감하는 생활준비금 공제비율을 기준 중위소득의 65%에서 150%까지 확대했다. 또한 동일한 위기사유일 경우 2년 이내 재지원할 수 없었으나 3개월이 경과하면 재지원이 가능토록 했다.

긴급복지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4인 가구 기준 생계지원 126만6000원, 주거지원은 24만3000원을 받게 된다. 이와 함께 의료지원은 300만원 이내로, 부가급여로는 교육급여와 연료비, 해산·장제비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노영수 기자 5536@hnews.co.kr

<저작권자 © 해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