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봄이 왔어요" 동백꽃

기사승인 2021.01.29  16:38:58

default_news_ad1
   
 

봄의 문턱에 들어선다는 입춘(立春·2월 3일)을 1주일 여 앞둔 지난 26일, 한파가 물러가고 비가 내린 미황사 경내에는 동백꽃이 하나 둘 빨강 꽃망울을 터뜨렸다. 이를 시기하듯 해남에는 다시 반짝 추위가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29일 오전까지 눈이 예상되고, 주말인 30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6도까지 떨어진 후 차차 풀릴 것으로 보인다.

육형주 기자 six@hnews.co.kr

<저작권자 © 해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