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송호해수욕장 조각작품 한창

기사승인 2021.07.20  15:35:11

default_news_ad1
   
 

지난 9일 개장한 송호해수욕장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안심해수욕장으로 운영되고 있다. 송호해수욕장은 하루 700명까지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며 개장 기간 관광객에게 선보일 모래조각 작품을 만드는 작업이 한창 진행 중이다. 올해는 '바다에서 수영하는 뽀로로와 친구들'을 비롯해 파도에서 서핑하는 미키마우스, 아기상어, 디즈니성, 땅끝이와 희망이 등의 작품이 오는 23일까지 완성될 예정이다.

노영수 기자 5536@hnews.co.kr

<저작권자 © 해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