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청와대 초대 받은 마산초 용전분교 학생들

기사승인 2022.05.17  22:39:13

default_news_ad1

- 문 대통령 마지막 어린이날 행사
경호차량 체험·보물찾기 등 참여

   
▲ 경호차량 앞에서 경호원과 사진을 찍은 용전분교 학생들.

마산초 용전분교 학생들이 지난 어린이날에 청와대를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함께 했다.

이날 행사는 문재인 대통령의 임기 마지막 어린이날 행사로 마산초 용전분교 3명 등 벽지 분교 초등학생 90여 명을 초청해 이뤄졌다.

용전분교에서는 임준서(3년), 이서준(4년), 박다률(5년) 군 등 남학생 3명이 행사에 참여했는데 전남 학교 가운데서는 용전분교가 유일했다.

어린이들은 영빈관에서 점심식사를 한 뒤 대통령 경호차량을 체험하고 녹지원에서 문 전 대통령 내외와 청팀, 백팀으로 나뉘어 보물찾기와 큰 공 넘기기 등 다양한 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어린이날 행사에 초청받은 이들 학생들은 "TV에서만 보던 대통령을 직접 볼 수 있었고 많은 친구들과 함께 운동회를 즐겨 재밌었다"며 "특히 대통령 경호차량을 직접 보고, 들어가서 사진을 찍을 수도 있어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됐다"고 입을 모았다.

이창섭 기자 nonno@hnews.co.kr

<저작권자 © 해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